뉴스 바로가기

기사 상세

기업

중기 62% "내년 최저임금 인하 혹은 동결해야"

김동은 기자
입력 : 
2024-06-02 17:21:18
수정 : 
2024-06-03 13:24:34

뉴스 요약쏙

AI 요약은 본문의 핵심만 제공하므로,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확인하는 것이 좋습니다.

중소기업 10곳 중 6곳은 '내년도 최저임금을 인하하거나 동결해야 한다'고 생각한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.

중소기업들은 경영 환경을 악화시키는 가장 큰 요인으로 '최저임금 인상'(64.8%)을 꼽았다.

중소기업 중 80.3%는 현재 경영 상황 대비 올해 최저임금(9860원)이 부담되는 수준이라고 응답했다.

언어변경

글자크기 설정

중기중앙회 설문조사
최저임금이 경영악화 주원인
"업체 지급여력도 고려해야"
사진설명
중소기업 10곳 중 6곳은 '내년도 최저임금을 인하하거나 동결해야 한다'고 생각한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. 중소기업중앙회는 최저임금 수준 근로자를 고용하고 있는 중소기업 600곳을 대상으로 최저임금 애로 실태를 조사한 결과, 61.6%가 내년 최저임금을 인하하거나 동결해야 한다고 답했다고 2일 밝혔다. '최저임금 2∼3% 인상'은 응답률 23.5%, '최저임금 1% 내외 인상'은 8.7%로 집계됐다.

중소기업들은 경영 환경을 악화시키는 가장 큰 요인으로 '최저임금 인상'(64.8%)을 꼽았다. 중소기업 중 80.3%는 현재 경영 상황 대비 올해 최저임금(9860원)이 부담되는 수준이라고 응답했다. 기업 규모가 작을수록 최저임금 인상으로 인한 어려움을 호소했다. 연 매출액 10억원 미만 기업 중 74%가 경영 환경을 악화시키는 요인으로 '최저임금 인상'을 선택했다. 올해 최저임금 수준이 경영에 부담된다는 응답률은 87%로 평균보다 높았다.

이명로 중소기업중앙회 인력정책본부장은 "소규모 자영업 비중이 높은 우리 경제 특성을 감안해 이들 사업장의 지급 여력을 고려해 내년도 최저임금 결정이 이뤄져야 한다"고 주장했다.

[김동은 기자]

이 기사가 마음에 들었다면, 좋아요를 눌러주세요.